in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카 디자인 어워드 2018’ 성료… 이안 칼럼 최종 평가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지난 6일 서울 서초구 소재 가빛섬에서 진행된 ‘재규어 카 디자인 어워드 2018’ 결선 및 시상식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7일 밝혔다. 올해 3회를 맞은 재규어 카 디자인 어워드는 플래그십 세단 XJ 출시 50주년을 기념해 ‘100주년 기념 미래 XJ 디자인’을 주제로 진행됐다. 결선 현장에는 ‘이안 칼럼(Ian Callum)’ 재규어 디자인 총괄 디렉터가 참석해 최종 평가를 이끌었다. 특히 이안 칼럼은 자동차 디자이너가 바라본 과거와 현재, 미래 비전을 학생들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박지영 재규어 리드 익스테리어 디자이너와 함께 학생들을 대상으로 Q&A 세션도 진행했다.이안 칼럼은 “우승자를 가리기 어려울 만큼 어워드 참여 학생들의 수준이 매우 높았다”며 “어워드 참가자들이 인내와 끈기를 가지고 점진적으로 발전해 훌륭한 디자이너로 성장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어워드 최종 우승은 중앙대 산업디자인과에 재학 중인 이태희 학생이 차지했다. 퍼포먼스를 강조한 ‘XJ 키네


What do you think?

0 points
Upvote Downvo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