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야구 콤팩트뉴스] SK, KBO 구단 마케팅상 최초 수상 外


SK 와이번스. 스포츠동아DB

KBO는 10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8 신한은행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에서 ‘2018 KBO 마케팅상’을 신설하고 첫 수상 구단으로 SK 와이번스를 선정했다.

‘KBO 마케팅상’은 2018년 한 시즌 동안 팬 친화적인 마케팅을 통해 리그 발전에 공헌한 우수 구단을 선정해, KBO 리그 구단들의 마케팅 활동을 장려하는 동시에 수상 구단의 공로를 기리고자 올해 처음으로 신설됐다.

SK는 ‘스포테인먼트’를 추구하는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팬들에게 특색 있는 스토리를 전달했다. 이러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전년 대비 관중 수가 무려 16%나 증가한 103만7211명을 기록하며, 2012년 이후 역대 두 번째로 100만 관중을 돌파했다. 입장 수입 또한 전년 대비 약 21%(16억7000만원) 증가해 95억9000만원의 입장수입을 기록했다.

두산 베어스 김재환이 6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 그랜드홀에서 열린 ‘2018 한국프로야구 은퇴선수의 날’ 시상식에서 최고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김재환은 올 시즌 139경기에 출전해 타율 0.334, 44홈런, 133타점, 104득점을 기록해 타점과 홈런 부문에서 모두 1위에 올랐다. 최고의 타자상은 넥센 히어로즈 박병호, 최고의 투수상은 한화 이글스 정우람, 최고의 신인상은 KT 위즈 강백호가 받았다. 김성용 야탑고 감독과 이광환 KBO 육성위원장은 공로패를 수상했다.

한국배구연맹이 도드람 2018~2019 V리그 올스타전 온라인 팬 투표를 7일부터 25일까지 연맹 홈페이지를 통해 실시한다.

올스타전 팬 투표는 올스타팀당 레프트, 라이트 구분 없이 공격수 3명, 센터 2명, 세터 1명, 리베로 1명, 총 7명씩 뽑을 수 있으며 균형 있는 선발을 위해 각 구단 별 최대 3명씩만 투표가 가능하다.

투표 대상은 2라운드 종료 기준, 팀 경기수의 50% 이상 경기를 3세트 이상 출전한 선수이며 투표 이후 전문위원회가 경기력 보강을 위해 추가 선발한 인원을 포함한 최종 명단이 발표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올스타전에는 남·여부 13개 팀 감독들이 전원 올스타전에 참가한다.

[스포츠동아]

[야구 콤팩트뉴스] SK, KBO 구단 마케팅상 최초 수상 外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야구 콤팩트뉴스] SK, KBO 구단 마케팅상 최초 수상 外베스트 추천 뉴스


What do you think?

0 points
Upvote Downvote